본문 바로가기
디지털노마드_경제적 자유 프로젝트/사업

개인사업자 vs 법인사업자 과세표준, 종합소득세, 세율 +노란우산

by 열정적인 Random Box 2021. 2. 9.
반응형

사업자는 크게 개인사업자, 법인사업자로 나뉩니다.

개인사업자에서 법인 사업자로 고민을 해야될 시기가 오는데, 그것은 세금의 영향이 크리라 생각됩니다.

개인사업자에서 법인사업자로 바뀔 경우 크게 다른 점 중에 또 한 가지는 복식부기를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보통 세무사에게 맡기며, 쉽게 말해 돈을 어디서 얻고 어디다 쓰는지 명확히 신고하는 것을 말합니다.

 

과세표준

과세의 기준이 되는 금액을 말합니다.

과세표준은 연 매출액에서 필요 경비를 제외한 연간 순소득으로 결정됩니다. 
사업자는 소득이 일정하지 않기 때문에 매년 소득공제 금액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소득공제 : 총 소득에서 일정한 금액을 공제해 세율이 과세되는 구간을 줄여주는 절세 제도

 

개인사업자 종합소득세 세율

과세표준

세율

누진공제

1,200만원이하

6%

-

1,200만원~4,600만원

15%

108만원

4,600만원~8,800만원

24%

522만원

8,800만원~1.5억원

35%

1,490만원

1.5억원~3억원

38%

1,940만원

3억원~5억원

40%

2,540만원

5억원초과

42%

3,540만원

 

법인세율

과세표준

세율

누진공제

0~2억원

10%

-

2~200억원

20%

2천만원

200~3,000억원

22%

42천만원

3,000억원초과

25%

942천만원

 


 

즉, 개인사업자의 종합소득세율은 6%~42%까지 초과누진세율 형태입니다.

과세표준에 따라 세율이 어마어마하게 차이납니다.

그러나 법인은 사업연도 소득에 대한 세율이 10%~25%까지 입니다.

 

예를 들어, 

1) 개인사업자이면서 매출이 2억 매입이 1억입니다.
그렇게 될 경우 과세표준은 1억이고 세율구간은 35%이며 누진공제는 1,490만원입니다.
세금은 (1억 x 35%)-1,490만원 = 20,100,000원 입니다.

2) 법인사업자라면 매출이 2억 매입이 1억이라면

10% 세율을 적용받아서
1억 x 10% = 10,000,000원이 됩니다.

 


절세 꿀팁 : 노란우산공제

중소기업청이 감독하고 중소기업중앙회가 운용하는 '노란우산공제'는 
개인사업자 과세표준을 낮출 수 있는 비영리성 공적 공제 제도로, 
과세표준에 따라 연간 최대 500만 원까지의 소득공제 혜택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노란우산공제에 매달 납입한 금액(사업자 퇴직금)은 압류로부터 보호받으며, 이자가 가산됩니다. 
또 운영 자금 필요 시 저리 대출을 통해 일정 부분 경영난을 해소할 수 있으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정책 자금 신청 시 우대를 받을 수도 있다.​

 

택배, 레저, 여행, 장례, 의료 등 복지 항목에서 할인을 받을 수 있으며, 
가입일을 시점으로 2년 동안 상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상해보험은 전액 지원됩니다. 
단, 상해로 인한 장애 또는 사망 시에만 납입금의 최고 150배까지 지원이 됩니다. 

 

*, 법인의 경우 연간 순소득이 7천만 원 이상인 해에는 소득공제가 불가능합니다.

 


희망장려금은 중소기업중앙회와 협약을 맺은 지자체에서 별도로 실시하는 사업으로, 

현재 희망장려금을 신청할 수 있는 사업자는 서울, 인천, 경기, 광주, 울산, 경남, 부산, 대전, 제주 등에 

사업장이 소재한 노란우산공제 신규 가입자입니다.
기존 가입자는 희망장려금을 신청할 수 없습니다. 
지자체에 따라 예산 계획, 지원 대상, 지원 금액 등이 상이하여 예산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습니다. 
선착순으로 지원이 되는 것이기 때문에 희망장려금을 받고자 하는 사업자는 노란우산공제에 서둘러 가입해야 합니다.

 

 

반응형

댓글0